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도시재생 추진하는 광명시, 모범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세종시 벤치마킹

기사승인 2019.06.16  15:31:20

공유
default_news_ad2

- 광명시 지역주민·전문가·공무원 세종시 도시재생 사업지 방문
- “민·관이 함께 만드는 도시재생 추진체계 정착...성공적인 맞춤형 도시재생 모델 만든다”

광명시(시장 박승원)는 14일 광명시 도시재생 주민협의체 회원과 도시재생위원, 직원 20여 명과 함께 세종시 조치원 일대 도시재생 사업지를 찾았다.

조치원은 과거 교통의 요지로 산업과 상업 활동이 활발한 지역이었으나, 주거지역의 노후화와 산업시설의 이전 등으로 급격히 쇠퇴했다. 또한 인근 신도시의 개발로 지역 간 격차가 심화되어, 원도심을 중심으로 2014년부터 청춘조치원 프로젝트와 조치원 도시재생 뉴딜 사업이 시작되었다.

이날 참여자들은 침산리 새뜰마을 사업지와 외딴말박물관, 강원연탄 도시숲 사업, 한림제지 폐공장 문화재생사업지 등을 둘러보고, 토론회를 가졌다.

광명시는 2017년도 뉴딜공모사업에 선정된 ‘너부대 도시재생 씨앗사업’과 2019년도 상반기 국토교통부 소규모재생사업에 선정된 ‘광명3동 골목숲 URBAN PROMENADE 사업’을 진행 중이다. 또한 이번에 경기도로부터 승인 받은 광명시 도시재생 전략계획에 따라 5개의 도시재생 활성화지역과 3개의 예비활성화지역 총 8개 지역에 대해 단계적으로 도시재생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광명시는 민·관이 함께 만드는 도시재생 추진체계를 정착시키고, 지역 공동체가 활성화되는 성공적인 맞춤형 도시재생 모델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뉴스리얼 yppkim@empas.com

<저작권자 © 뉴스리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